본문 바로가기1 본문 바로가기2 본문 바로가기3

DUNGEON&FIGHTER

던파스토리

  • 가이드
  • 던파스토리

검색

  • 선지자 에스라(Prophet Ezra)
  • 인물 | 선지자 에스라(Prophet Ezra)

    남성/50대. 그림시커 7인의 설립자 중의 한 명이자, 그림시커 최초의 설립을 제안한 인물로 대제사장의 역할을 수행하며, 그림시커를 이끌었다.
    과거에는 비명굴 근처에서 작은 밭을 일구거나 나무를 베어 내다 파는 촌부였으나, 시로코의 정신을 받아들이면서 인생이 뒤바뀌게 된다.
    7인의 설립자 중에서 가장 먼저 정신을 받아들인 인물이며, 그 덕분에 그녀의 능력을 가장 많이 사용할 수 있기도 하다.
    그림시커의 세력을 조금씩 늘려갔지만, 한계를 느끼고 있었고, 그때 자신들을 찾아온 아젤리아 로트와 만나게 된다.
    둘은 긴 시간을 이야기했고, 에스라는 그녀가 가진 예언과 사상에 공감하게 된다.
    그리고 강경한 주장을 내세우는 자들의 의견을 물리치고 멸망의 예언을 막기 위해 그녀에게 수장의 역할을 양보하고 물러난다.
    이후에는 사도가 나타났던 곳을 성지로 삼아 그림시커의 세력을 확장하는 데 힘썼으며, 갑작스럽게 수장이 된 아젤리아의 그림시커 장악을 뒤에서 돕는다.
    현재는 아젤리아 로트의 부재로 생긴 그림시커 내부의 혼란을 수습하고, 모종의 계획을 이루기 위해서 자신을 포함한 7인의 설립자와 온건파 모두를 움직이고 있다.

    관련어그림시커, 사도, 시로코, 7인의 설립자, 아젤리아

  • 파란만장 에리카(Erika)
  • 인물 | 파란만장 에리카(Erika)

    마계인/ 여성/ 17세. [무엇이든 즐기고 보자!]가 신념인 소녀. 하지만 그 신념이 항상 위기를 초래한다.
    센트럴파크 출신으로 난산으로 인해 어머니를 잃고 자신은 구사일생으로 살아난다. 아버지가 귀하게 얻은 딸이라 애지중지 키웠으나 워낙 세상에 호기심이 많은 아이여서 센트럴파크 밖 세상에 관심이 많았다.
    5살 때부터 마법사로서의 재능을 인정받아 케이트가 서클메이지로 들이려 했지만, 아버지의 극구 반대로 결국 들어가지 못한다. 그녀의 아버지는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에리카를 보호하려 애썼고 귀한 마법 아이템까지 얻어 그녀에게 지니게 하였다. 그 후 센트럴파크에 들른 니우에게 감동하여 배틀메이지의 길을 걷기로 결심하였고, 무거운 중갑을 입고 열심히 수련하였다. 하지만 체이서는 아무래도 나올 생각을 하지 않았고 극한의 수련법이라며 13세 때 멋모르고 할렘에 들어갔다가 카쉬파에게 납치당한다.
    포식자들에게 잡혀먹힐 위기에서 기적적으로 체이서 운용을 깨우치고는 탈출에 성공하기는 했지만 카쉬파들의 추적이 만만치 않아 다시 위기를 맞는다. 그러고 있는 것을 힐더에게 발견되어 가까스로 구출된 후 힐더를 평생의 은인으로 생각하고 따르게 된다. 하지만 힐더의 일반적인 추종자와는 다르게 자유분방하고 고정관념이 없는 에리카는 힐더 역시 오류를 범할 수 있다고 생각하고 힐더에게 번번이 대들고 따지고 들지만 힐더는 그런 그녀를 나무라지 않고 오히려 잘 대해주었다. 힐더에게 정확한 마나 운용법을 배운 이후 체이서를 완전히 통제하여 [아슈타르테]상태에 돌입하여 힐더를 또 한 번 놀라게 하는데 이 때 힐더는 그녀를 지칭해 [얼토당토않은 아이]라고 불렀다. 이후 자신감을 얻은 그녀는 복수하겠다며 비장의 중갑을 걸치고 카쉬파 본진으로 쳐들어갔으나 너무 몸이 무거운 나머지 바로 붙잡혀 버린다. 그녀의 당돌함이 마음에 들었던 검은 눈의 사르포자는 살려주겠다며 집으로 돌아가도 좋다고 했지만 자신만만했던 그녀는 오히려 사르포자에게 결투를 신청하기에 이른다. 결국, 에리카는 사르포자의 일격에 산산조각이 나 사라진다.
    에리카가 죽음으로써 그녀의 파란만장한 이야기가 끝난 것 같지만 사실 아니었다. 사실 그녀의 아버지가 부적처럼 지니게 했던 마법 아이템 [보르도의 깃털]이 그녀를 안전한 곳으로 텔레포트 시킨 것이었다.
    에리카가 눈을 뜬 곳은 바로 절망의 탑이었다. 이후 아젤리아를 만나 사상과 지식에 흥미를 느껴 그림시커에 가입하게 되었는데 절망의 탑에는 오래 머무는 법이 없었다. 그것은 시간이 느리게 흐르는 탑 속에서 자신이 태어난 시대와 동떨어지는 것이 싫었기 때문이다. 현재 아젤리아가 말하는 악한 힐더와 자신의 기억 속의 다정한 힐더의 모습 사이에서 고민하고 있으며 이를 극복하고자 다시 마계로 향하여 힐더를 마주하려 하고 있다.

    관련어마계인, 힐더, 아젤리아, 절망의탑

  • 로이 더 버닝펜(Roi the Burningpen)
  • 인물 | 로이 더 버닝펜(Roi the Burningpen)

    남성/84세. 본명은 로이 하트위그(Roi Hartwig). 이튼 공업지대 출신으로, 어려서부터 로봇 제작에 능하여 기대를 한몸에 받으며 성장했다. 메릴의 친구로 한 때는 메릴을 연모하기도 하였다. 메릴에게 번번히 차이는 신세였지만 끈질기게 메릴을 따라다녔다. 그러던 중 메릴이 갑자기 사라지자 반항심인지 죽을 작정이었는지 몰라도 무작정 서부 무법지대로 떠나 방황하던 끝에 아라드로 내려갔다. 그리고 그림시커의 수장인 아젤리아와 우연히 만나게 된다. 처음에는 절망의 탑의 초고대 문명에 관심을 가지고 접근하였으나 점차 아젤리아가 들려주는 이야기에 마음을 뺏겨, 결국에는 그림시커의 일원이 되었다.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았지만 천계로 올라가는 길이 열리기 전에 고향인 천계에 혼자 올라온 적이 있다. 그의 지식과 우연이 겹친 기적 같은 일이었으나 본인은 당연하다고만 생각해서 자랑할 생각도 하지 않았다. 오랜만에 돌아온 천계는 한창 전쟁 중이었고 아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기에 쓸쓸히 방황을 하던 그는 하마터면 죽을 뻔했지만, 체인피스의 구조를 받아 구사일생으로 살아났다. 그 후 기술 자문을 하며 함께 생활했지만 여러 사정이 겹쳐 다시 절망의 탑이 있는 아라드로 내려갔다. 안톤이 죽은 후 아젤리아와 함께 천계로 다시 오게 되자 그 때의 어린애들을 만나볼 생각에 들떴지만, 자신이 떠난 후 얼마 지나지 않아 체인피스가 궤멸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애써 잊으려고 하는 중이다. 절망의 탑의 영향 때문인지 80대이지만 외모는 여전히 20대에 머물러 있으며, [버닝펜]이란 호칭은 친구가 장난으로 붙여준 별명이다. 놀리려고 부른 별명이었지만 본인의 마음에 들어 지금껏 사용하고 있다. 
     

    관련어메릴, 안톤, 아젤리아

  • 아젤리아 로트 (Azalea Lot)
  • 인물 | 아젤리아 로트 (Azalea Lot)

    여성/18세. 그림시커의 수장. 한 모험가 단체의 수장. 테라인이었으나 제네시스를 타고 아라드로 이주하여 살아간다. 제네시스의 장치와 마법의 조합으로 인해 반 영구적인 생명을 얻게 되었으나 큰 부작용을 얻게 되었다. 제네시스가 아라드에 착륙한 후 힐더의 계획을 일부 알게 되었고 고대 문헌을 조사하여 힐더의 계획을 확신하게 된다. 이후 힐더의 계획을 막기 위해 그림시커를 조직하고 아라드 곳곳의 강자를 불러들여 절망의 탑에서 거주하게 하였다. 마계로 갈 수 있는 날을 기다리며 긴 동면에 빠지는데 이때 그림시커 내부에 분쟁이 일어나 온건파와 강경파로 분열되어 온건파들은 사도를 지키기위해 절망의 탑을 떠난다. 천계에 죽은 자의 성이 나타나자 그림시커를 대동하고 젤바에 베이스 캠프를 차린 상태이다. 루크를 좋은 사도라고 확정한 아젤리아 로트는 그를 지킬 것을 그림시커에 명령한 상태이며 이 명령에 의해 솔도로스는 합류하지 않은 상태이다.

    관련어인간, 절망의탑, 그림시커, 루크, 힐더, 사도

  • 웨펀 마스터 솔도로스 (Soldoros)
  • 인물 | 웨펀 마스터 솔도로스 (Soldoros)

    남성/54세. 眞 웨펀마스터 솔도로스. 수천 수만의 무기를 다룰 수 있는 그야말로 진정한 웨펀마스터. 주변의 무기와 공명하여 엄청난 힘을 낸다는 웨펀셀렉터의 소유자이기도 하다.

    10대에 웨펀마스터가 되었을 정도로 검술에 천부적인 재능이 있으며 대검 소검 도 둔기 광검 모두 달인급으로 사용한다.

    많은 무기를 몸에 꽂고 다니다가 매 상황마다 적을 상대하기 수월한 무기를 선택해 싸우는 전투방식을 보인다.

    나중에는 자아를 가진 에고소드 클라리스를 습득해 애용하게 된다. 이 에고소드 클라리스의 성별은 여성이라고 알려져있다.

    오로지 검술만을 연마하는 외골수로 타인과의 교류에는 무관심하며 오로지 강한 자와의 대결에만 관심을 보인다.

    2000년 전 아젤리아의 제안을 받아들여 사도 카인과 대등하게 맞서싸울 힘을 기르기 위해 시간이 느리게 흐르는 절망의 탑에 들어간다.

    그리고 아젤리아가 예언한 어떤 모험가와 만날 날을 기다리며 현재까지도 탑의 강자들과 실력을 겨루고 있다.

    아젤리아와는 인연이 있으나 그가 언제부터 그녀와 연을 쌓게 되었는지는 알려진 바가 없다.



    "때가 되면 검사님 앞에 한 모험가가 나타날 겁니다. 사도를 처치한 강자죠." -아젤리아, 절망의 탑에 들어가려는 솔도로스에게

    관련어인간, 웨펀셀렉터, 검사, 아젤리아

    • URL
처음으로이전 1 다음맨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