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1 본문 바로가기2 본문 바로가기3

신규 캐릭터 : 총검사

  • 천계 황실에 황녀의 정원이 있다면 사설 경호조직으로는 `더 컴퍼니`가 있다. 

    때로는 첩보도 하는 등, 주로 귀족에 고용되어 다양한 활동을 했다.

    그러나 황실이 이들을 부르려는 움직임이 있자, 자신들의 비밀이 새어나갈 것을 우려한 귀족가는 이들에게 '배신자'라는 오명을 씌워 현상금을 걸었다. 

    누명을 뒤집어쓴 `더 컴퍼니`는 우여곡절 끝에 무법지대로 피신하였다.  

    무법지대를 떠돌던 이들은 뜻이 높은 총잡이들의 리더 엔조 시포와 만나, 뜻을 같이하게 된다.

     

    그러나 새로운 생활은 그리 길게 가지 않았다.

    엔조 시포는 어느 날부터 잔인한 폭력을 즐기는 무법자들을 모으기 시작했고, 웨스피스 군조차 포기한 란제루스까지 불러들였다.

    `더 컴퍼니`의 스승 오코넬은 모래바람의 베릭트가 떠나버린 후에도 엔조 시포를 설득하려 했으나 돌아온 것은 배신이었다.

    오코넬은 더 이상 천계에 희망이 없다고 보고 탈출 계획을 실행하기로 결심했다.

    온갖 정보를 취급하던 그는 전설로 내려오는 아랫세계의 존재를 확신하고 있었고, 지젤 박사에게 잠수가 가능한 호버 크래프트를 훔쳐 달아난다.

    오코넬과 `더 컴퍼니`는 이것을 타고 깊은 바다 아래로 내려가, 천계에선 전설로만 알려진 아라드에 도착한다.

     

    `더 컴퍼니`는 아라드에 내려온 후 용병일을 하며 정착하였다.

    그러던 중 공국의 변경에서 발생한 큰 반란을 진압할 기회를 얻게 된다.

    아라드에서 용병단으로서 이름을 알릴 기회로 참전하였으나, 작전을 실행하던 도중 스승 오코넬이 사망한다.

    `더 컴퍼니`는 슬픔을 딛고 후계자로 지목되었던 루퍼트를 리더로 삼는다.

    루퍼트의 지휘하에 `더 컴퍼니`는 아라드에서 제2의 부흥기를 맞이한다.

     

    그러던 중 `더 컴퍼니`의 소식통에 오코넬이 생존해 있다는 정보가 들려오는데...

    살아있다면, 그는 왜 돌아오지 않는 것일까?

    진상을 파악하기 위해 `더 컴퍼니`는 제자들을 파견한다.

신규 캐릭터 - 총검사

신규 캐릭터, 총검사가 추가됩니다.
총검사는 요원, 트러블슈터로 전직할 수 있습니다.
- 요원 : 소태도 / 가죽 방어구
- 트러블 슈터 : 중검/ 중갑 방어구


총검사 스킬

스킬 소개
스킬이름 스킬설명
현월참 검을 휘둘러 초승달의 호를 그리며 적을 베어 공중으로 띄운다.
앵글 샷 전방의 적에게 빠르게 총을 뽑아 사격한다.
강타 내려베기의 강력한 힘으로 적을 베어내고 바닥에 충격파를 일으킨다.
데드 리프트 빠르게 두번 베어 적을 띄운다.
뒷목 가격 총몸으로 적의 뒷목을 가격하여 맞은 적을 잡아 끌고온 뒤 검으로 베어 추가 피해를 입힌다.
G-Bomb 수류탄 G-Bomb을 꺼내 핀을 뽑은 후 던져 폭발을 일으켜 적에게 피해를 입히고 공중으로 띄운다.
빔 슬래쉬 코어 동력원으로 검에 에너지를 주입한 후, 검으로 전방을 벤다.
베기 후 일정 시간 코어 에너지가 남아, 적에게 다단히트 피해를 입힌다.
로망 대시 전방으로 빠르게 돌진한 후 검을 휘둘러 추가 피해를 입힌다.
코어 실드 전방에 코어 동력원을 투척하여, 적의 원거리 공격을 막는 실드를 생성한다.
코어 실드는 일정 피해를 입거나, 유지 시간이 지나면 폭발하며 주변 적에게 피해를 입힌다.
실드의 생성 위치를 조절할 수 있고, 추가 입력으로 즉시 폭발시킬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