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1 본문 바로가기2 본문 바로가기3
던파소식
공지사항 업데이트 이벤트 이달의 아이템 세리아의 상점
미디어
오늘의 던파 라이브 톡톡 던파매거진 카툰&일러스트 아라드스튜디오 던파캐스트 개발자노트
던파월드
던파게시판 거래게시판 던파캡쳐 던파쇼룸 던파UCC 길드 스티커 플레이 마켓
가이드
초보자 가이드 기본 정보 캐릭터 정보 장비사전 던파스토리
랭킹
통합RP랭킹 통합 경험치랭킹 통합GP랭킹 길드대전 랭킹 제국 투기장 랭킹
서비스센터 홈
서비스센터 홈 FAQ 1:1 문의 선복구 서비스 원격지원 서비스 모바일앱 연동센터 청소년보호프로그램 약관 및 정책

무녀

각성 : 신녀

  • 이 초상화의 무녀는 누구인가? 

    곱고 단아한 무녀님이 맑은 눈길로 앞을 응시하고 있다. 

    갸름한 얼굴은 마른 편은 아니지만 어디에도 살집이 없어 수행자의 얼굴답다. 

     

    보통의 많은 초상화는 설사 사실적으로 표현된다 하더라도 곳곳에 예의와 존중의 의미로 이상화가 나타나게 마련이다. 

    그런데 여기 무녀의 그림은 전혀 그런 구석이 없고, 있는 모습을 꾸밈없이 표출하고 있다. 

    따라서 이 모습은 우리가 종종 만날 수 있는 평범한 수행 무녀의 반듯한 모습에 다름 없다.

     

    허나 한 가지 비사실적인 부분이 있긴 하다. 

    신녀 뒤에 뚜렷하고 거대한 푸른 신룡의 모습이 그것이다. 

     

    신룡을 현세에 부르는 의식은 어마어마한 법력이 필요하며, 기력을 크게 소모한다. 

    우수한 무녀가 모든 법력을 소모해 신룡을 부르더라도 신룡은 사람만한 크기를 가지며 흐릿하게나마 볼 수 있다. 

    즉 이렇게나 거대한 신룡을 편안한 모습으로 부르는 그림은 터무니 없는 이상화인것이다. 

     

     

    먼 옛날부터 전해오는 이야기가 있다. 

    당대에 수쥬는 마물들이 가득하고 햇볕이 들지 않아 사람이 살곳이 아니었다 한다. 

     

    마침 세계를 떠돌며 수양 중이던 무녀가 수쥬에 도착했고, 무녀는 자연스럽게 수쥬에서 가장 어두운 곳에서 알 수 없는 언어를 편안히 읊조렸다.

     

    얼마의 시간이 흘렀을까 거대한 신룡이 무녀의 몸에 내려와 감싼 후 폭풍과 뇌우가 몰아쳤다. 

    무녀 몸에서는 푸른 빛을 내뿜어졌으며 빛에 닿은 마물들은 즉시 소멸하였고 먹구름이 사라져 다신 마물이 나타나지 않았다고 한다.

      

    그것을 지켜본 수쥬인들은 무녀 중에 압도적인 신룡의 힘을 가진 자를 신녀님이라 불렀으며 그때 그 신녀님을 본 자들이 그림을 남겼다고 한다.

    이 그림은 무녀가 아닌 신룡의 절대적인 힘을 가진 신녀님의 초상화라는 이야기다 

     

    일설에는 무녀가 수행을 쌓아 신녀가 되는 것이 아닌 신룡의 선택으로 신녀가 된다는 말도 있다.

     

    어느 쪽이든 굳이 사실 여부를 따질 것까지야 없지 싶다. 

    그저 하나의 에피소드로 들어두면 되니까. 

스킬 소개

스킬 소개
스킬이름 레벨 스킬설명
 신룡의 여의주 패시브 신룡의 힘이 무녀에게 깃들어 공격시 추가적인 마법 데미지를 입히고 무녀의 모든 스킬 공격력이 증가한다.
 신탁 : 신룡 뇌우제 각성기 무녀가 신탁을 통하여 신룡을 세상에 강림 시킨다.
신룡은 자욱한 먹구름과 강력한 뇌우를 만들어 지상의 모든 사악한 자를 벌하고, 멸한다.
 시폭염화부 60 주위 영역의 적들을 느리게하고 타격시 폭발하는 부적을 던진다.
시폭염화부는 일정거리 전진 후 영역안의 적을 느리게하며 무녀가 시폭염화부를 전직 스킬로 타격시 시폭염화부에 폭발이 일어나 주위에 데미지를 입힌다.
최대 폭발 횟수에 도달하거나 부적 지속 시간이 만료되면 피니쉬 폭발이 일어난다.
 탈명대염진 70 무녀가 염주에 법력을 쏟아부어 전방에 탈명대염진을 그린다.
법력이 부여된 염주알은 적을 밀어내며 잠시 후 대염진에서 강력한 폭발이 일어나 범위 안의 적에게 데미지를 입힌다.